정치

전체기사 보기

[Truth Seminar] 라틴아메리카의 사회주의

21 Century Socialism in in Latin America by Dr. Sergio 트루스포럼 월요 정기 포럼 코로나 시즌 2년만에 외국어로 진행하는 포럼 재개 21세기에 일어나고 있는 라틴 아메리카의 사회주의를 주제로 서울대입구역에 소재한 트루스포럼 서울대 센터에서 열려 세르지오 박사 “사회주의의 폐해를 바로 알기 위해 그것을 직접 경험해 볼 필요는 없어” “사회주의자는 숫자를 사용하지 않고 역사와 스토리텔링을 사용하여 자기의 이념을 추구”

트루스포럼은 지난 13일(월) 저녁 트루스포럼 서울대 센터에서 영어로 진행하는 ‘트루스 세미나(Truth Seminar)’를 주최했다. 세미나 주제는 ‘라틴 아메리카의 사회주의’로 서울대학교에서 수학한 콜롬비아 출신의 세르지오 박사가 발제를 맡았다. 학부생, 대학원생 및 일반으로 구성된 20여 명의 청년들은 이날 세르지오 박사의 발제를 듣고 토론 및 친교의 시간을 가졌다. 트루스포럼은 지난 코로나 시즌 동안 영어로 진행하는 본 모임을 일정 기간 축소하고 내실을 다지기로 했다. 따라서 트루스포럼은 13일 월요 모임을 2년 만에 재개하는 ‘트루스 세미나’로 진행했다. 이날 사회를 맡은 트루스 포럼 김은구 대표는 “약 2년 전에 세르지오 박사가 라틴 아메리카의 사회주의를 주제로 발표했을 당시 우리와 지리적 환경이나 세부적인 내용만 달랐을 뿐, 급속하게 사회주의화 되던 당시 문재인 행정부의 대한민국 정치 상황과 상당한 유사점을 발견하게 되어 놀랐던 기억이 난다”며 외국어로 진행하는 포럼 재개의 소회를 밝혔다. 그리고 “이 모임을 통해 계속해서 더 많은 스피커들이 세워지고 서로의 의견을 나누며 함께 건강한 논의를 진행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날 세르지오 박사(이하